들쑥날쑥한 드라마 주인공의 뾰루지 이야기- 대치동 피부과

래전에 종영된 드라마의 찬란한 유산의 주인공의 얼굴의 뽀루지 때문에 드라마에 집중을 깨버린 적이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너무나 즐겨보던 드라마여서 여주인공의 얼굴의 뾰루지는 드라마의 몰입도를 없애는 것 중 하나였었습니다. 

 

 

실제 상황이라면, 그 뾰루지는 점점 화농하고 상처가 남아 색소 침착이 있다가 점점 없어져야 하는데  갑자기 없어졌다가  다시 똑같은 자리에 생겨있는것이다... 드라마 상으로는 몇 년이 지난 후에 말입니다.. 



대치동 피부과 MX skin 피부 이야기



처음 scene과 마지막 scene을 같은 날 찍고, 사이에는 며칠 후에 찍은 게 편입되어 들어간 탓 일 것입니다. 이럴 때는 나의 직업 탓에, 영화의 리얼리티가 떨어진다.


국내 드라마 촬영의 특성상 연예인들은 밤낮이 바뀌고, 잠도 제대로 못 자며, 화장을 지우지도 못하고 다음 촬영에 임해야 하는 경우가 많이 있고, 피부의 트러블이 잘 생기게 되는 것입니다.  아무리 피부가 좋은 여배우라고 하여도 드라마 횟수가 늘어날수록 뾰루지가 얼굴 여기 저기에 생기게 되는 것 같습니다.다.

 

무리 힘들어도 피부의 기초는 클렌징인데, 잠깐 촬영이 없을 때는 꼭 클렌징을 하고 잠깐이라도 피부가 호흡을 하게 해주어야 합니다. 



Qyfnwl, 강남 피부과, 대치동 ipl, 대치동 모발이식, 대치동 뾰루지, 대치동 피부과, 레이저 치료, 롭대 백화점, 롯대백화점 바로염, 롯데백화점, 모방 전문 병원, 뽀루지, 잡티치료, 피부과레이저, 피부과의원, 피부관리



가능하면, 가까운 피부과에서 스킨 스케일링을 정기적으로 받는것도 필수이다. 피부가 맑고 투명해지며, 점점 건강해져서, 쉽게 트러블이 생기지 않게되기 때문입니다.



MX 피부과의 양미경 원장님의 말씀입니다. 


‘톱 탈렌트인 S양의 경우...'


(얼굴에 점이 있는경우, 점을 뺄때는 3-4 회 정도 레이저 치료를 해야하는데), 드라마 찍을때는 점이 없었는데 (아마 드라마 찍기전에 점을 뺏나보다), 다음 번의 뮤지 비디오 때는 점 투성이고,(다시 점이 올라왔으니까), 그 다음번 드라마 때는 점 뺀 자리가 움푹 파여 수두 자국 처럼 보이다가(바로 직전에 점을 뺏나보다), 다음번 드라마 때는 다시 깨끗한 얼굴이 되는 경우도 역시, 나의 직업병(?)을 도지게 만든다.


이럴 때는 드라마 시작 하기 1달 전에 점을 빼고, 뮤직비디오 1달 전에 점을 뺏으면 이런 일은 없지 않나 싶습니다. 





언제나, 스케줄을 맞추기 힘들겠지만, 얼굴이 알려진 공인이라면, 이 정도의 계산된 노력은 해야 팬 써비스가 되는게 아닌가 싶을 때가 있지요.

 

또 콧등에 난 점이 매력적인 몇몇 여배우들이 있는데, 점 이란것이 세월이 갈수록 커지고 튀어나오고 더 새까매지는데,  어느 날 부터 인가 이 점이 유난히 거슬리게 보이기 시작하는데 계속 빼지 않고 고수하고 있는 배우들이 있습니다. 

 



이제 와서 새삼 트레이드 마크인 이 점을 빼는게 힘들기도 하겠다는 생각도 들지만, 어쩐지 볼때마다 연기보다 점이 더 신경쓰이는 것도 피부과를 운영하시는 원장님의 직업병 같습니다.  


 

의료자문: MXskin 양미경 원장님

문의 전화 : 02-564-8222

들쑥날쑥한 드라마 주인공의 뾰루지 이야기- 대치동 피부과

VVIP를 위한 비밀대치동 피부과로 당신을 초대합니다 mx 클리닉 푸터